일상·풍습(정월, 꽃상여, 초분)


 
작성일 : 15-01-25 20:44
[풍습] 도락리 갯영 공표
 글쓴이 : 관리자
조회 : 1,081  

2015년 1월23일 18:00시, 서편제에서 유채밭 사진을 찍고 있는데 도락리마을 스피커에서 안내방송이 나왔다,

 '아~아~ 마을어촌계에서 주민여러분께 안내말씀드립니다, 내일은 갯, 영, 을 놓겠으니 필요한 주민께서는 '갯것'을 하시기 바랍니다, 바탕은 발안'까지 입니다,' '옛날에는 영 놓았다,'라는 말은 들었지만 필자가 실제상황을 경험하게 된것은 8년만에 이번이 처음이다, 후에 알았지만 도락리마을에 공식으로 갯영을 공표한것은  약45년여만에 처음이라고 도락마을 유성종 어촌계장은 말했다, 

풀이를 하자면 마을에서 공동관리하는 갯바탕을 명절이 다가오거나 채취해야 할 해초류  등을 적절한 시기에 개방구역을 정하여 1일 개방하고 주민 모두가  골고루 취 할 수 있게 하는 마을 규칙이다, 이 규칙은 조상대대로 행해져 내려왔으나  전복양식업이 성행하면서 마을 해안가를 전복양식,다시마,김발하는 사람들에게 임차하기 시작하면서 갯영 놓은일이 점점 사라졌으며 현재에 이르고 있다고 한다,

이번 갯영소식에 주민들도 깜짝 반가운 표정이었으며 과거로 뒤돌아가는 기분이다고 말했다,  

1DSC_2375.jpg
                 <도락리전경>
도락리는 도청리와 항으로 연결된 마을로 도청항에서 약 400m~500m 떨어진 아담한 마을이다, 2014년 12월 현재 104가구
182명(남96명, 여86명)이 살고 있으며 농경지가 부족해 예부터 농사와 어업을 겸하는 '半農半魚' 생활을 해왔다,
 
2DSC_1192.jpg
                     <영을 놓자 독발에서 각종 해초류를 채취하는 주민들>

4DSC_1288.jpg
                       <개삼파래:언뜩 도토리냉면처럼 생겼다,>

5DSC_1195.jpg
                  <갯것을 하시는 할머니> 갯것이란 갯가의 모든것을 말한다.

6DSC_1184.jpg
                        <개삼파래: 이 시기가 지나면 수온이 오르면서 바닷물에 녹아 먹지 못한다고 한다.>

7DSC_1265.jpg
                    <갯것과 너프>

8DSC_0037.jpg
                   <독발에서 딴 자연산 굴>
 


 
 

Total 34
청산도 꽃 상여
[풍습]
청산도 꽃 상여
08-07
청산도의 아름다움을 …
[다시보고싶은사진]
청산도의 아름다움을 … (2)
12-15
도락리정월굿
[정월굿]
도락리정월굿
02-21
도락리 정월굿(2011년…
[정월굿]
도락리 정월굿(2011년…
02-18
도락리 갯영 공표
[풍습]
도락리 갯영 공표
01-25
청산도 설 풍습
[풍습]
청산도 설 풍습
02-08
당리마을 정월굿(마당…
[풍습]
당리마을 정월굿(마당…
02-07
청산도 당리마을 정월…
[풍습]
청산도 당리마을 정월…
02-07
당리 당제
[풍습]
당리 당제
02-07
청산도 삼치낚시 최춘…
[일상]
청산도 삼치낚시 최춘…
09-21
초분
[풍습]
초분
01-08
청산도 꽃 상여
[풍습]
청산도 꽃 상여
08-07
도락리 훼리 (고기잡…
[일상]
도락리 훼리 (고기잡…
08-06
중흥리 톳 체취 현장
[일상]
중흥리 톳 체취 현장
07-03
부활된 당리굿
[정월굿]
부활된 당리굿
06-04
청산도 문화유산
[풍습]
청산도 문화유산
04-11
청산도 별미
[섬을일군 주민모습]
청산도 별미
04-04
통! 통! 통!  방앗간
[옛흔적]
통! 통! 통! 방앗간
03-30
  
 1  2  3  
맨위로가기
 
  로그인